아이온 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
  • 9th Anniversary : FESTIVAL DE AION
  • 슈고 도적단의 재발견
  • 킬눈 : 다시 전장의 소용돌이 속으로
  • 외자
  • 야심만만 강화
  • 데바랜드
  • 더 갓파더
  • 9th 데바의 날 시상식
  • 2017. 11. 8.(수) ~ 12. 6.(수)
  • 빨간 모자의 온기 심부름
판게아 2016 : 서버전쟁 2주차 전장일지
2016-08-12 19:41:03.1 조회 6295

안녕하세요. GM스톰퍼입니다.


'판게아 2016 : 서버전쟁' 전장일지 2주차로 다시 인사 드립니다. (_ _ )
이번 2주차 전장일지의 주인공은 현재 1위이자 이번 시즌 최대의 다크호스인 '페르노스' 서버 '마족'입니다.
페르노스 마족의 경우 지난 시즌까진 큰 두각을 보이지 않았지만 이번 시즌에서는 초반부터 우승후보로 부각되고 있죠.
그래서 발 빠르게 취재를 다녀왔습니다~!

 

2등으로 밀려나기 전에 취재하자

 

'미녀'의 취재요청
2주차 전장일지 취재 요청을 받는다고 하긴 했지만, '무플'이라는 소름 돋는 경험을 해 보았기에 사실 큰 기대는 하지 않았습니다. 그런데, 페르노스 서버의 '미녀'님을 포함하여 생각보다 많은 분들께서 취재 요청을 해 주셨죠.(생각보다 훨씬 많은 = 5건)

 

 ▲ 달래(회차)님 죄송해요. 사랑한다는 말에 저도 모르게 그만…

 

매번 그랬듯이 이번에도 아래와 같은 수많은 걱정을 하며 접속을 합니다.

 

'미녀님이 몸이 아파서 접속 못하면 어쩌지?'
'미녀님이 갑자기 약속이 생겼으면 어떡하지?'
'미녀님 집 인터넷 선을 강아지가 물어뜯지는 않았겠지?'
'정신 나간 날씨 때문에 미녀님 집이 정전 되지는 않았겠지?'
'미녀님이 올림픽을 보느라 접속을 안하진 않았겠지?'
'그나저나 올림픽은 잘 돼가나?'


 

▲ 그렇게 한참을 미녀님은 '회랑'을 클릭한 채 멍하니 서 있었습니다(진짜로)

 

 

 

과분한 환대
안타깝게도 미녀님은 입장에 실패했지만, 그래도 취재는 해야 하기에 저는 판게아로 이동~!
아니나 다를까, 역시나 뜨겁게 맞아주시는 페르노스 마족!
 

▲ 1번 대기자분 준비하세요~지금 광기님 강제귀환 시킬게요~!!^^*

 

 

수성이 아닌 공성
1주차에 요새 점령 및 안트릭샤 처치까지 성공했던 페르노스 마족은 2주차에 수성을 하지 않고 '디실론 영지' 공성을 선택하였습니다. 사실, 아직까지는 수성이 매우 불리하긴 하지만 그래도 이전 시즌보다는 할 만 할거라 생각했는데 제 착각이었던 것 같아요;;


어쨌든 페르노스 마족은 아타나토스 영지 수성이 아닌 디실론 영지 공성을 선택합니다.
 

▲ 8월, 그들의 여정 [네쇼날지엠그라픽]

 

 

 

디실론 영지에 도착하자마자 숨돌릴 겨를도 없이 또 다른 공성 진영인 카룬 마족과 마주칩니다.
 

▲ 멋지게 카메라 앵글을 가리는 정청님의 '돌격'

 

 

 

입구에서의 전투에 이어 수호신장 방에서도 계속되는 전투!
 

▲ 캬~! 이 와중에 내 PC 고급 그래픽

 

 

 

화면에 잡히지는 않았지만, 빈다치 마족도 전투에 참여하였고 세 진영의 치열한 '딜전'과 '전투' 끝에 페르노스 마족이 디실론 영지 점령에 성공하였습니다.


공성 성공을 기념하며 남은 분들과 가볍게 기념사진을 찍고,
 

▲ 죄송해요. 저만 잘 나왔네요ㅎㅎ

 

 

 

잠시 후 진행 될 안트릭샤 전투 취재 준비를 위해 접속 종료를 하려던 찰나…
 

▲ 난 그냥 미끼를 던진 거시고, '강타'는 미끼를 물어븐거시여

 

 

 

안트릭샤 각성지, 숨막히는 눈치싸움
요새전이 종료되고 드디어 안트릭샤 각성지 전투가 시작 되었습니다. 지난 시즌과 이번 시즌의 가장 큰 차이점이라면, 아무래도 4개 진영 간 눈치싸움이 매우 치열해 졌다는 것이겠죠.


사실 지난 시즌의 경우 몇몇 강팀의 독주가 매서웠으며 실제 전투력 또한 이상할 만큼 강했기에 나머지 진영들의 견제를 크게 신경 쓰지 않고 무섭게 몰아치는 모습을 많이 볼 수 있었습니다.


(한 진영이 순회공연 하듯 차례차례 다른 진영을 격파하는 모습도 나옴)


하지만, 이번 시즌 들어 2주째 지켜본 결과 안트릭샤 각성지에 진출한 4개 진영 중 어느 하나 섣불리 선제공격을 하려고 하지 않았습니다.


그 이유는 모든 진영의 전투력이 상향 평준화 되었고 자칫 잘못하면 순식간에 밀릴 수 있기 때문이죠. 이는 모니터링을 하며 직접 몸으로 느낀 점으로, 하이데바 업데이트 이후 창조력 사용으로 인해 공격이나 방어 중 원하는 방향으로 캐릭터를 성장 시킬 수 있고, 스킬 강화 및 변신 등의 다양한 스킬 활용 방법이 생기면서 뭐가 어떻게 된 건지는 나도 그냥 다 모르겠고

 

제 퇴근시간 30분씩 늦어지고 있는 거
도대체 어떻게 할거에요?

 

▲ 그래도 긴장감은 백배!

 

 

그러던 중 어느 순간 전투 양상은 파도를 탄 듯 갑자기 급박하게 진행 되기 시작합니다. 안트릭샤 각성지에서의 전투에서 중요한 부분 중 하나가 '다른 진영과의 연합 작전을 얼마나 효율적으로 구상하느냐' 이죠.


'네 진영'의 전투는 점차 2:2 양상으로 흘러가고 '시엘+무닌 vs 페르노스+웨다' 대결 구도로 진행이 됩니다.

 

▲ 200:200이 더 재밌네;;

 

 

사실, 이런 200:200의 대결 구도는 흔히 보기 어려운데 개인적으로 단순한 100:100 전투보다 훨씬 박진감 넘치고 재미있었습니다. 언제 한 번 연합 시스템을 넣어달라고 건의 해볼까??

 

승리는 시엘 마족
기나긴 전투 끝에 웨다 마족이 먼저 탈락 하면서 페르노스 마족이 2:1 공격을 받게 되었고 인원 수에서 밀릴 수 밖에 없는 페르노스 마족이 두 번째로 탈락하고 말았습니다.


최종 안트릭샤 차지는 시엘 마족~!! 짝짝짝~!
 

▲ 페르마족, 최후의 항전.jpg

 

4진영 모두 고생 많으셨고 오랜만에 박진감 넘치는 전투를 볼 수 있게 해 주셔서 정말 감사합니다.^^

 

개인 소장용으로 동영상도 찍어놓음ㅋ

 

오랜만의 인터뷰
다들 아시겠지만, 1주차 전장일지에는 인터뷰가 없었는데요. 이번 2주차에는 인터뷰가 있습니다~!


오랜만에 진행한 인터뷰라 그런지 질문도 잘 생각나지 않고 두서없이 질문을 드려 실제로 오간 대화는 많지만, 다수가 편집 되었을 수 있으니 인터뷰에 응해 주셨던 연포장 그림자님, 미녀님, 포스장 강타, 광기, 느낌, 세콤, 루똥, 은별님 모두 섭섭해 하지 않으시길 바라겠습니다. ㅠ_ㅠ


(건의 주신 내용들은 빠짐없이 전달 하였으니 걱정하지 마세요!)

 

안녕하세요. 그림자님.
스톰퍼: 안녕하세요. 그림자님 ^^ 혹시 시간 괜찮으시면 미녀님 모시고 주택으로 가도 될까요?(이미 미녀님 섭외 완료)
그림자: 넵 알겠습니다. ^^
스톰퍼: 자… 그럼 일단 두 분 서로 인사…
 

▲ 아. 같은 레굔이구나..

 

 

그림자: 이럴 때를 대비해서 집을 열심히 꾸며놓길 잘했네요. ^^
스톰퍼: (도대체 어느 포인트가 열심히 꾸민 부분인거죠? 네??)
 

▲ 철저히 실용성만을 위한 가구 배치

 

 

미녀: 디스당함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
스톰퍼: 아, 참 저 미녀님 캐릭명 보고 인터뷰 하러 온 건데 입장을 못하셨네요 ㅠ
미녀: 저 미녀 아닝데여…
스톰퍼: 뭐 예상은 했었어요(노…농담입니다;;ㅎㅎ)

 

 

▲ 곧 이어 강타님 등장

 

 

강타: 나 왔어 작히
스톰퍼: (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받아칠 드립이 생각나지 않는닼ㅋㅋ) 오늘 안트까지 먹을 줄 알았는데 안타깝네요 ㅠ.ㅠ
강타: 그러게 스톰퍼님이 어디 하나 추방시켜 줬어야죠!

 

그러면 전 회사에서 추방 당함

 

그림자: 페르는 순진해서 다굴(?)에 약합니다.
스톰퍼: (다른건 모르겠고 림자님 순진한 건 알 것 같아요 ㅎㅎ)

 

이제 인터뷰다운 인터뷰를 해볼까
스톰퍼: 림자님, 이제 본격적으로 인터뷰를 해볼까 해요 ㅋ
스톰퍼: 혹시 지난 시즌에도 리딩을 하ㅅ…
강타: 입장 뜨기 전에 하셈
미녀: ?
스톰퍼: ?

 

아, 결전장을 가신다구요?
지금요? 빠입이라구요?

 

스톰퍼: (자꾸 이렇게 비협조적으로 나오신다면…여기서 기다릴게요)

 

약 10분 후 결전장을 다녀오신 후 인터뷰는 계속 되었습니다.

 

스톰퍼: 솔직히 지난 시즌에 성적은 좋지 못했잖아요?
스톰퍼: 그때도 리딩을 하셨었나요?
그림자: 넵, 만족스럽지 못했죠ㅠ
그림자: 지난 시즌 공성 성공은 많이 했는데 안트릭샤를 못 먹었던 것 뿐이에요 ㅠ

 

스톰퍼: 그럼 이번에는 유독 초반부터 분위기가 좋은 이유가 있나요?
그림자: 저희는 천족에 비해 마족이 더 적어서 그런지 단합이 매우 잘 되는 편이에요. 그 어느 서버보다 단합이 잘되죠. 리딩에 대한 신뢰도 높고…
그림자: 대부분 마족분들이 실수는 토닥여주고 잘하라고 응원도 많이 해 주세요.

 

스톰퍼: 그럼 연포장에 대한 부담은 크게 없겠네요?
그림자: 부담은 많아요;; 컨텐츠가 판게아만 있는 것도 아니고 요새전 등 많은데 대체적으로 결과가 좋아서인지 많이 응원 해 주시는 것 같아요.
스톰퍼: 근데 혹시 총사님이나 사령관님은 판게아 참석 안하시나요?
그림자: 아, 아니요. 항상 참석 하세요. 지금은 자러 가셨어요 ㅎ
강타: 아재라 이 시간엔 자야 됨ㅋㅋ
스톰퍼: (아… 그래서 아까부터 나도 졸렸던 거구나)

 

그림자: 총사님, 사령관님이 모두 참석 하시는 판게아가 이번이 처음이에요. 항상 한 분만 계시고, 랜덤으로 오시고ㅎㅎㅎㅎ
그림자: 지금 생사경님이 총사 되고 나서야 제대로 하고 있어요 ㅎ
스톰퍼: 그래서 더 잘 된 것도 있는건가요?
그림자: 네 그럼요. 저야 살바퀴지만 총사/사령관님들은 빛이 나죠

 

스톰퍼: 이번 시즌 그럼 1등도 노려 볼만도??
그림자: 그럼요. 1등 꼭 해서 다시 인터뷰 하고 싶습니당ㅋㅋㅋ
그림자: 그땐 외변좀 하고 머리도 감고 올게요 ㅋㅋㅋ
스톰퍼: (머리는 안 감으셔도 되는데, 외변은 제발 꼭 하고 오세요. 부탁 합니다ㅠ)
 

▲ 누가 이분 외변권 선물좀 해주세요

 

 

하고 싶은 말
이렇게 화기애애한 분위기에서 꽤 긴 시간 동안 인터뷰가 진행 되었습니다. ^^
마지막으로 페르노스 마족 분들께 하고 싶은 말이 있으시다는 광기님과 느낌님~!

 

 

▲ 광기님 말씀ㅋ

 

 

▲ 느낌님 말씀ㅋ

 


오랜만에 저 역시 부담 없는 인터뷰를 하게 되어 즐거웠습니다. ^^
페르노스 마족의 계속되는 선전을 기대하며 마지막으로 단체사진 투척 합니다~!
고맙습니다. (_ _ )


 

▲ 누가 누군지는 모르겠다

 


Ps. 3주차 취재 신청 받아요~!!댓글로 남겨주세요(제발…)
Ex) [취재요청][서버/캐릭명]이러쿵저러쿵

목록
욕설, 도배, 비방, 루머 등 운영정책에 어긋나는 게시물 등록 시에는 글쓰기 제한 등 불이익을 받으실 수 있습니다.
(0/300)
댓글수[29]
  • 등록순
  • 추천순

열심히 아이온 하신 접어라 치아라 쉬어라 ~~
  • 추천하기0
  • 덧글달기0
[취재요청][시엘/나그보] 할얘기 많습니다
  • 추천하기0
  • 덧글달기0
내용이 정말 재미없는건 나뿐인가용 ..
  • 추천하기0
  • 덧글달기0
[취재요청][일리시아/왕비] 스톰퍼 당신이 나한테 어떻게 그럴수있어?? 사랑이변하니?!?!??
  • 추천하기0
  • 덧글달기0
참 재밌는 겜이었는데 안타깝다 증말
  • 추천하기0
  • 덧글달기0
페르노스 천마 홧팅입니다
  • 추천하기0
  • 덧글달기0
[취재요청]해주면 좋고 않해주시면 말고
  • 추천하기0
  • 덧글달기0
그림자님 외변권 선물ㅋㅋㅋㅋㅋㅋㅋ
  • 추천하기0
  • 덧글달기0
[취재요청]판게아..300:100을 (잘하면)구경하실수 있습니다
  • 추천하기0
  • 덧글달기3
입원중인데 판게아 뛰러 나갑니다 와주소~
이스마족이 솔까 젤 쎄다
하지만 사람들이 흔히 말하더군요 망섭이라고... 다들 빠져나가는 추새라...

예전같지않음
[취재안해] 구경 잘함 ㅋㅋ
  • 추천하기0
  • 덧글달기0
[취재요청][페르노스천족/회차]ㅎㅎㅎ 설마 미안하다는 말로 끝낼건 아니죠?
  • 추천하기0
  • 덧글달기0
취재요청][시엘/차미림] 단합은 전서버중 시엘이 최고라는걸 보여드리고 싶네요 취재요청합니다 !! GM님 저두 ㅅ...ㅏ ㄹ..... 뒷말은 취재요청오시면 해드릴게요 후후후 >_<❤️❤️
  • 추천하기0
  • 덧글달기0
전장일지 재밌게 잘 보고있습니다. 그런데 아쉬운점이 있습니다~ 주차별 공성/수성 성공진영과 안트점령진영은 어디인지 마지막에 적어주셨으면 좋겠네요 (2주차 전장일지 수정하셔서 적어주시면 안될까요?) 판게아를 관심있게 지켜보는 중인데 판게아 이벤트 페이지를 가보아도 조금 헷갈리거든요 (예를들어 시엘마족이 이번주차에 요새를먹고 안트를 잡은건지 저번주차에 잡은건지..궁금하기도 해서요~) 그리고, 페레그란 천족은 1주차공성+2주차수성인데, 획득점수는 아직도 1입니다. 수성은 점수포함안되는건지 시스템오류인지 궁금합니다.
  • 추천하기1
  • 덧글달기0
개인소장용 동영상 저도 받아보고 싶은데요......ㅎㅎ
  • 추천하기0
  • 덧글달기0
재미있네요ㅋㅋ
  • 추천하기0
  • 덧글달기0
왜 초반 페르+웨다 시엘 와서 200:100 다 막은건 없냐

  • 추천하기1
  • 덧글달기4
ㅇㅈ
페르는 시엘 간적이 없는데 이색기들 소설쓰네 ㅋㅋㅋ
페르형들 온적이 없다니 ...ㅋㅋㅋㅋㅋ 그럼 님들 양옆에서 우리진영온건 난 무닌을 본것인가...
간적없어 니들 동영상 확인해봐 ㅋㅋㅋㅋㅋ 무닌밀때말고 공격간적이 없는데없는데 개솔 ㄴㄴ 웨다가 무닌 시엘한테 2:1 할때 웨다쪽 지원간거는 니들이 둘이 왔으니 수비간거지 ㅋㅋㅋ
앵둥님 멋져용!
  • 추천하기2
  • 덧글달기1
혈휘님....-ㅅ-
왜........제가 여쭤본 글은 자르셨나요???
요즘 엔씨 매출 증대하려고 캐쉬템 많이 내시는데,
직업변경권은 언제 나오나요?

진심 궁금해서 여쭤봅니다......
  • 추천하기0
  • 덧글달기0
아놔 ㅡㅡ 영자형 사랑해요 강타 동생 <<< 왜 안집어넣음???? 실망이크네요.....차단임 ㅅㄱ~ㅋㅋ
  • 추천하기2
  • 덧글달기1
나 스샷있어 내사랑 하는거 ㅋㅋㅋㅋㅋ
......스톰퍼님 뒤에서 보고있었음?????
  • 추천하기0
  • 덧글달기0
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
338 [수정] 너랑, 나랑, 다 함께! 용계 서버 웰컴 가... [1] 2017-07-12 15:07:27.677 3281
337 안돼장의 특별한 A+급 아이온 소식 (6/26) [106] 2017-06-26 19:30:15.17 15577
336 '라 베로카', '에레슈키갈의 전설' LIM 작가와의... [37] 2017-02-15 10:13:28.013 14074
335 스톰퍼가 알려주는 원더풀 레벨 업 [56] 2017-01-23 18:22:36.24 43262
334 2016 plaync AWARD 아이온 진행 후기 및 예측 투... [64] 2016-12-28 10:56:35.17 22072
333 [수정] 개발실 막내의 '강화 개편 업데이트' 사... [157] 2016-12-21 20:02:06.813 17823
332 트릴리룽의 비밀 금고 공략 Tip – 마도슝 2016-11-09 09:02:01.367 6387
331 트릴리룽의 비밀 금고 공략 Tip – 검슝 [3] 2016-11-09 09:01:57.91 7127
330 트릴리룽의 비밀 금고 공략 Tip – 수호슝 [1] 2016-11-09 09:01:54.357 8742
329 판게아 2016 : 서버전쟁 7주차 전장일지 [6] 2016-09-13 17:50:05.153 6339
328 판게아 2016 : 서버전쟁 6주차 전장일지 [27] 2016-09-09 19:19:25.28 5447
327 판게아 2016 : 서버전쟁 5주차 전장일지 [22] 2016-09-02 19:25:44.027 6579
326 판게아 2016 : 서버전쟁 4주차 전장일지 [37] 2016-08-26 18:24:27.76 4827
325 판게아 2016 : 서버전쟁 3주차 전장일지 [36] 2016-08-19 16:20:38.85 7576
324 판게아 2016 : 서버전쟁 2주차 전장일지 [29] 2016-08-12 19:41:03.1 6295
323 판게아 2016 : 서버전쟁 1주차 전장일지 [23] 2016-08-05 18:59:21.78 8931
322 이벤트 추첨의 베일을 벗기다 [39] 2016-08-03 18:18:28.277 6021
321 [이유같지 않은 이유] 우리가 PC방을 가야 하는 ... [266] 2016-05-24 11:47:56.513 50467
319 [그것을 알려주마] 종이학 연장 사건 [482] 2016-05-18 12:03:24.95 37936
318 레기온 토너먼트를 즐기는 꿀팁 [58] 2016-01-26 11:48:29.117 15170
1 2 3 4 5 6 7 8 9 10
모바일 웹 사이트로